HOME 배구 배구종합
배구협회, 서병문 회장 체제 갖춰...임원구성 마치고 인준 요청
홍성욱 기자 | 2016.09.11 11:53
서병문 체제. (C)대한민국 배구협회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대한민국배구협회(회장 서병문)는 12일 제 38대 임원으로 부회장 5명, 이사 19명, 감사 2명 등 총 27명을 구성하고 대한체육회에 임원인준을 요청키로했다.

새 집행부의 임기는 2020년 12월까지이며 감사는 2018년 12월까지다.

지난 8월 9일 화장 자리에 오른 서병문 회장은 지난 8월 11일 2차 대의원총회에서 감사 2명을 제외한 임원 구성권한을 위임받아 배구계의 다양한 집단으로부터 의견을 수렴해 기획력과 업무추진력 및 지역안배 원칙에 따라 인사들을 기용했다.

서 회장은 생활체육과 엘리트체육을 구분 짓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다는 입장에 따라 구 대한배구협회와 구 국민생활체육전국배구연합회의 통합정신을 살려 생활체육이 더욱 활성화되는 계기를 폭넓게 만들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음은 임원 명단

▲ 회장

서병문(한국주물공업협동조합 이사장)

▲ 부회장 5명

정은숙(JS강남웨딩문화원대표), 신현삼(수원시배구협회 회장), 권영중(생활체육 동그라미배구단장), 박광열(평촌우리병원장), 김찬호(경희대학교 배구감독)

▲ 이사 19명

오세경(경북체고 감독), 유금식(단양군배구협회장), 김철휘(한신화성(주) 부산지사장), 신만근(평촌고 감독), 박기원(대한항공 감독), 유경화(전 대표선수), 정복자(가천대 교수), 이상윤(개인사업), 김재현(GSM사장), 정의탁(생활체육 지도자), 박성필(조선대 감독), 김종민(도로공사 감독), 조승훈(순천 팔마중 감독), 김종흔(기아차 직원), 마낙길(KBSN 해설위원), 임병하(전 한국9인제배구연맹 이사), 김갑제(화성시청 감독), 유애자(JTBC 해설위원), 오명임(전 생활체육배구연합회 이사),

▲ 회계감사

황수혁(공인회계사)

▲ 행정감사

신영옥(전라북도배구협회장)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