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도로공사 ‘김미연·이고은’↔IBK ‘최은지·전새얀’ 트레이드
홍성욱 기자 | 2016.06.03 17:48
트레이드로 팀을 옮기는 선수 4명. 김미연, 최은지, 전새얀, 이고은(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C)한국도로공사, IBK기업은행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한국도로공사와 IBK기업은행이 2대2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4일 두 구단은 트레이드에 합의하고 최종 사인에 이르렀다. 도로공사 레프트 김미연과 세터 이고은이 IBK기업은행으로 가고, 기업은행 라이트 최은지와 레프트 전새얀이 도로공사 유니폼을 입는다.

이번 트레이드는 두 구단의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지면서 일사천리로 진행됐다.

IBK기업은행 이정철 감독은 “세터 보강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이고은 세터가 오면서 활용도가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레프트 김미연도 좋은 역할을 해줬다”며 선수 보강에 만족해했다.

한국도로공사 김종민 감독도 “높이 보강과 더불어 수비 강화가 필요한 상황이었다. 최은지와 전새얀이 합류해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했다”라고 말했다.

이들 4명의 선수는 4일 새 구단에 합류한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