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엔터테인먼트 TV연예
'컵케이크 맞은' 이하늬 vs '공중 점프' 오연서
김다현 기자 | 2016.03.09 20:35

[스포츠타임스=김다현 기자] “‘여-여 케미’가 이 정도는 돼야죠!”

SBS ‘돌아와요 아저씨보디가드’의 ’ 오연서가 제작발표회에서 위기에 처한 이하늬를 구하기 위해 공중 부양까지 감행하는 면모를 펼쳤다.

이하늬와 오연서는 SBS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극본 노혜영/연출 신윤섭/제작 신영이엔씨, 후너스엔터테인먼트)에서 각각 한기탁(김수로)의 첫사랑이자 차재국(최원영)의 전 부인으로, 한 때 잘나가는 톱스타였지만 생계형 여배우가 된 송이연 역과 전직 조직 보스 한기탁에서 완벽한 마네킹 몸매를 갖춘 절세미녀로 환생한 홍난 역을 맡았다.

특히 지난 4회 분에서는 홍난(오연서)이 환생 후에도 첫사랑 이연(이하늬)을 찾아가 도왔지만, 이연은 오히려 홍난에게 기탁에 대한 기억을 잊고 싶은 마음을 전해 안방극장을 짠하게 했던 터. 두 사람의 향후 관계에 대해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이와 관련 이하늬와 오연서가 다시 한 번 만남을 가진 현장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극중 오랜만에 컴백한 작품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이하늬가 객석으로부터 무차별적으로 날아오는 컵케이크를 온몸으로 맞는 수난을 당하는 장면. 오연서는 와이어를 단 채 공중 점프를 감행, 이하늬가 있는 무대 위로 올라가 무릎을 꿇고 이하늬를 보살피는 등 곤경에 빠진 이하늬를 구출해낸다. 영화 <보디가드>를 연상케 하는 카리스마 넘치는 자태로 나선 오연서의 모습이 흥미를 끌어올리고 있다.

이하늬와 오연서가 ‘여여 케미’를 한껏 발산한 장면의 촬영은 지난 1일 서울 목동 SBS에서 이뤄졌다. 특히 이 날 촬영에서 와이어 신을 소화해야했던 오연서는 촬영을 앞두고 와이어를 몸에 장착하는 순간에도 연신 개구진 웃음을 띠며, 들뜬 마음을 내비쳤다. 이어 오연서는 전문가의 지도 아래 단 몇 번의 시도 끝에 OK컷을 완성해내, 주변의 감탄을 얻었다.

그런가 하면 이하늬는 촬영 중에 ‘돌아와요 아저씨’팀이 준비한 ‘생일 파티 몰래 카메라’로 인해 감동을 받기도 했다.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한 번 더 촬영을 하겠다고 이하늬를 무대 위로 불렀고, 촬영인 줄 아는 이하늬가 등장하자 소등과 동시에 초를 켠 생일 케이크가 등장했던 것. 예상치 못한 생일 파티에 깜짝 놀란 이하늬는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고개 숙인 정중한 인사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제작사 측은 “이하늬와 오연서는 캐릭터에 대한 뜨거운 애정과 적극적인 의욕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 두 사람이 같이 촬영을 하는 날이면 현장의 열기가 식을 틈이 없을 정도”라며 “앞으로 이연과 홍난의 사이가 전환점을 맞게 된다. 더욱 짙어질 케미를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3일 방송된 4회 분에서는 해준(정지훈)이 자신의 죽음에 관한 전말을 파헤치기 위한 노력이 재국(최원영)에 의해 난관에 부딪힌 모습이 그려졌다. 해준이 무사히 죽음의 진실을 밝힐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SBS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 5회는 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이하늬와 오연서. (C)신영이엔씨, 후너스엔터테인먼트]

김다현 기자  kdhlife@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