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올스타전] ‘색다른 경험’ 이승아, “불러주시면 감사히 하겠습니다”
김가을 기자 | 2016.01.17 17:06
2015-2016 KDB생명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치어리딩에 도전한 우리은행 이승아. (C) WKBL

[스포츠타임스=당진, 김가을 기자] “이런 무대가 처음이라서요...”

올스타전 특별 공연을 마친 이승아(우리은행)가 멋쩍은 듯 웃었다.

이승아는 17일 오후 2시 당진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5-2016 KDB생명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치어리딩 무대를 꾸몄다. 올 시즌 부상으로 다소 부진한 모습을 보인 이승아는 올스타 선수로 뽑히지 못했다. 대신 특별 이벤트에 참가해 아쉬움을 털어냈다.

이날 이승아는 홍아란(KB스타즈)과 신재영(신한은행) 등 6개 구단 미녀 선수들과 함께 치어리딩에 도전했다. 화려한 의상을 입고 코트에 들어선 이승아는 그동안 갈고닦은 춤 실력을 팬들 앞에서 아낌없이 뽐냈다.

공연을 마친 이승아는 “올스타전에서 공연을 한 것은 처음이다. 걱정했었는데, 실수 없이 잘 마무리한 것 같다. 색다른 경험이었다. 또 불러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하겠다”며 웃었다.

그러나 이승아는 씁쓸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승아는 “부상으로 경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 했다. 출전 시간이 적다 보니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다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몸 상태가 많이 좋아졌다. 앞으로 코트 위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눈빛을 반짝였다.

이승아는 오는 20일 청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KB스타즈와의 경기에 출격 대기한다.

김가을 기자  spec2@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가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