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KGC인삼공사 김승기 대행, 감독으로 승격
정현규 기자 | 2015.12.31 16:19
신임 김승기 감독. (C)KGC인삼공사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프로농구 안양KGC인삼공사(단장 조성인)가 오는 1월 1일자로 김승기 감독대행을 감독으로 승격했다.

지난 8월 전임 전창진 감독의 사퇴 이후 감독대행직을 맡았던 김 감독은 올 시즌 빠른 스피드와 강한 압박 농구로 돌풍을 일으키며 팀이 4라운드를 마친 현재 지난 시즌 8위였던 팀을 4위까지 끌어올려 놓았다.

용산고와 중앙대를 졸업한 김승기 감독은 지난 1994년 삼성전자 선수로 입단한 뒤 2006년 원주 동부에서 현역 은퇴 후 코치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부산 KT를 거쳐 올 4월 인삼공사로 오기까지 3개 팀에서 만 9년간 코치직을 역임한 바 있다.

인삼공사의 조성인 단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 팀을 맡았음에도 불구하고 선수단을 잘 끌어가고 있다. 본인의 색깔을 차분히 선수단에 녹여내고 있고 좋은 성적으로 그 결과가 이어지고 있는 것 같다. 이번 승격을 통해 확실한 구단의 믿음을 보여주고 싶었으며 김감독이 올 시즌 안양KGC의 새로운 신화를 쓰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주기 바란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감독의 계약기간은 이번 시즌을 포함한 3년이며, 연봉은 상호 협의 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정현규 기자  chkrab@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