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패장’ 최용수 감독, “변명이 필요 없는 완벽한 패배다”
김다현 | 2015.09.12 17:17


[스포츠타임스=김다현 기자] “변명이 필요 없는 완벽한 패배다.”

패배 후 최용수 서울 감독이 꺼낸 첫 말이다.

최 감독이 이끄는 서울은 12일 오후 35분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전북과의 2015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크래식 30라운드 경기에서 0-3 으로 졌다. 이날 패배로 서울은 3경기 연속(12) 승리를 챙기지 못했다.

서울은 경기 초반 적극적인 공격으로 상대의 골문을 호시탐탐 노렸다. 그러나 전반 19분 전북 이동국에게 선제골을 내준 후 급격하게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서울은 이날 9개의 슈팅을 날리며 전북(6)에 앞섰으나, 단 하나의 슈팅도 골로 연결하지 못했다.

경기 후 최 감독은 변명이 필요 없는 완벽한 패배다. 선제 실점 이후 슛 기회를 못 살렸다. 선수들 마음이 급했던 것 같다. 모든 것은 다 내 책임이다라고 말했다.

이날 패배로 3경기 연속 승리와 인연을 맺지 못한 서울은 오는 19일 리그 2위 수원과 맞대결을 펼친다.

최 감독은 전북전 패배는 잊고 분위기를 빨리 전환시켜서 팬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야 할 것 같다.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어떤 방법이든 제가 해야할 일을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김다현 기자 kdhlife@thesportstimes.co.kr


[
사진=최용수 감독, (C)한국프로축구연맹]

김다현  kdhlife@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