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신한은행 에스버드 여자농구단, 청소년 스포츠문화 활성화에 앞장서다
홍성욱 | 2015.09.07 17:27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인천 신한은행 에스버드 여자농구단(구단주 조용병)은 중학농구의 명문 송도중학교와 농구저변 및 건전한 스포츠문화 활성화를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고 7일 밝혔다.

신한은행 왕태욱 단장과 송도중학교 기원서 교장, 정창래 인천농구협회 전무가 참석한 가운데 송도중학교 교장실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서 에스버드 농구단은 송도중학교와 함께 농구를 통한 학생들의 여가문화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신한 에스버드 농구단은 정규시즌 송도중학교의 날을 지정해 학생과 교사, 졸업생들을 초청해 무료 관람 기회를 제공하고, 경기 중 교내 동아리의 하프타임 단체 공연, 관객참여 이벤트 등을 실시키로 했다.

또한 경기 후 체육관 환경정화 활동 등 자원봉사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며, 비시즌 기간 동안에는 신한은행 선수들이 직접 학교를 방문해 농구 클리닉, 사인회 등을 개최해 인천지역 농구붐 조성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왕태욱 단장은 농구 명문 송도중학교와 제휴 협약을 체결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인천이 여자농구의 메카로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기여하고 농구를 통해 학생들의 건전한 여가문화에도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앞으로 더 많은 학생들이 스포츠를 통해 건전한 여가문화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신한은행 에스버드 여자농구단이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정현규 기자 chkrab@thesportstimes.co.kr

[사진=왕태욱 단장(왼쪽)과 기원서 교장 ?신한은행]

 

홍성욱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