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정상일 전 코치, 中상하이 청소년 대표팀 감독 부임
홍성욱 | 2015.01.19 10:46


[스포츠타임스=홍성욱 기자] 삼성생명과 국가대표팀 코치로 2014 인천아시안게임 금메달에 기여했던 정상일 코치가 중국 상하이 청소년대표팀 감독으로 선임돼 19일 인천공항을 통해 상하이로 떠났다.

 

정 감독은 동국대를 졸업하고 기아자동차 농구단에서 활약했고, 현대모비스와 삼성생명에서 오랜 기간 코치를 지냈었다.

 

정 감독은 2007년과 2014년 여자대표팀 코치로도 선임돼 선수들을 지도하며 성과를 내기도 했다.

 

이번 선임배경에도 정 감독의 탁월한 수비전술과 지도력을 중국 쪽에서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중국에 진출해있는 한국 농구 지도자로는 정 감독을 비롯, 남자부 칭다오 더블스타팀에 강정수 감독과 조동기 수석코치, 그리고 여자팀에는 광동돌핀스 유수종 감독과 상하이 옥토퍼스 이문규 감독 등이 활약하며 한국 농구의 지도력을 전하고 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사진=정상일 감독. 스포츠타임스DB]

 

홍성욱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